부산기독교 평신도단체총연합회 창립

“부산기독교총연합회 하나되기 운동” 사업
기사입력 2019.05.14 16:2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KakaoTalk_20190514_161324479.jpg
 
 
부산기독교총연합회의 분열(대표회장 서창수 목사, 김종후 목사)로 부산지역 교회 연합 사업에 빨간불이 켜졌다. 이번 부활절연합예배를 위해 두 진영이 공동대회장 체제로 합의서를 작성하고 연합예배를 추진함으로 부활절을 기해 연합의 분위기가 조성되기를 기대했으나 서창수 목사측의 일방적인 진행과 합의서를 무시하고 상대측에 대한 배려없는 진행으로 부활절연합예배가 오히려 더 골을 깊게 만드는 상황을 만들었다.
연합예배가 두 곳에서 드려지는 것에 대해 교회들이 인원동원과 후원에 난색을 표하자 임시방편으로 합의서를 제시하는 야비한 합의가 진행된 셈이다. 이에 연합을 응원해 온 성도들의 의분을 사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부산기독교 평신도단체총연합회 창립총회가 429일 오후 6시 이비스 앰배서더호텔에서 있었다.
장로와 권사 등 평신도를 중심으로 한 본 연합회는 부기총 하나되기 운동이 주요 사업이다.
대표회장으로 추대된 김상권 장로는부기총이 두 개로 나뉘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오늘 열린 평신도 단체 총연합회는 부기총을 하나로 만드는 일에 우선을 두고 일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선출된 임원은 다음과 같다.
대표회장 : 김상권 상임회장 : 조운복, 박재한, 한길윤, 이충엽
공동회장 : 유실근, 신이건, 이춘만, 오순곤, 하영국, 박옥련, 신미옥 사무총장 : 양 원 사무차장 : 김성우 총무국장 : 김충길 재무국장 : 조경구 홍보국장 : 박정식 여성국장 : 박보서 감사 : 이대길, 김점태, 이경석
이날 참석한 한 관계자는 목사들 싸움에 장로들이 말리는 형국이 되었다.”부기총의 분열로 장로들도 서로 대립각을 세우는 있는 있을 수 없는 부끄러운 모습이 부산 교계에서 연출되고 있다.”고 밝혔다.
또 한 관계자는 대표회장 두 분이 합동측 목사로서 지금까지도 정리가 되지 않는 것은 합동교단의 책임도 있다.”고 지적했다.
 
 
<저작권자ⓒe뉴스한국 & enkorea.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6054
 
 
 
 
  • e뉴스한국(http://enkorea.kr)  |  설립일 : 2003년 6월 20일  |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298 부산 YWCA 304호
  • 발행인 : 박수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정
  • 사업자등록번호 :  605-90-93848
  • 대표전화 : 051-462-5495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메일주소 : enews88@hanmail.net
  • Copyright © 2007-2009 enkorea.kr all right reserved.
e뉴스한국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