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호두 목사 칼럼

부활(Resurrection)을 확실히 알고 믿는가?
기사입력 2022.04.20 00:3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교회 다니는 사람들 중에 부활절 예배 때 삶은 계란을 나누며 예수 부활을 전한다. 삶은 계란과 예수 부활은 아무런 관계가 없다. 계란을 삶아 나누는 것은 이방종교의 행위이다. 로마시대에 이방인들이 지키는 이스터(Easter)이다.

이스터(Easter)는 무엇인가? (12:4) 바벨론시대 니므롯은 태양신으로 그의 어머니이자 아내였던 세미라미스는 여신으로 숭배를 받았다. 중동에서는하늘의 여왕아스타르테로, 가나안 땅에서는 아스타롯으로 불렸다. 그것이 앗시리아에서는 여신 이쉬타르로, 동방에서는 여신이며 다산의 여신인 오스트라가 됐다. 이 오스트라에서 이스터(Easter)여신의 이름이 유래된 것이다. 바벨론에서 숭배한 이 여신은 큰 달걀이 하늘에서 유프라테스강으로 떨어지자 물고기들이 이것을 강둑으로 끌어내고 비둘기들이 그 달걀을 부화 시켰는데 그 속에서 여신 비너스가 나왔다. 그 비너스가 바로 아스타르테였다. 그때부터 낮과 밤의 길이가 같은 춘분이 지난 후, 음력 보름이 지나고 첫 번째 일요일을 이스터(Easter)여신을 기념하려고 달걀을 먹거나 가지고 다녔다. 이렇게 이스터는 암탉이 계란을 날마다 낳는 것 같이 자식을 매일 낳아주는 다산과 음란의 여신으로 숭배를 받았던 것이다. 로마 카톨릭이 이스터를 기독교의 부활절로 대체하였다. 그 후 이스터를 부활절(Easter)이라 하였다. 오늘날 기독교 안에 부활절에 계란을 먹는 풍습이 전해져 온 것이다.

부활 감사예배를 드리면서 달걀을 삶아 나누는 이들은 예수 부활을 믿지 못하는 자들이다.

예수 그리스도는 완전히 죽으셨고 3일 만에 부활 하셨다.

이 땅에 있는 어떤 것으로도 예수 부활을 설명 할 수 없다. 어떤 설교자는 누에고치에서 나방이 나오는 것을 부활이라고 전한다. 누에고치 안에 있는 번데기는 죽지 않고 살아서 나방으로 변태하는 것이다. 예수 부활을 이렇게 전하는 자들은 거짓된 자들이다.

어떤 자들이 부활 하는가? 예수를 믿든지, 안 믿든지 모두가 부활을 한다.

예수 믿고 구원 받은 자는 예수 그리스도께서 부활하셨듯이 부활을 한다. 3:21절을 보라. “우리의 천한 몸을 그분의 영광스러운 몸같이 변모시키리라.” 요일 3:2. “사랑하는 자들아, 이제는 우리가 하나님의 아들들이라, 우리가 어떻게 될 것인지는 아직 나타나지 아니하였으나 그가 나타나시면 우리가 그와 같이 되리라는 것을 아노니, 이는 우리가 그분 그대로 그분을 볼 것이기 때문이라.”

고전 15:49절을 보라. “우리가 흙으로 만들어진 자의 형상을 입은 것같이 하늘에 속한 분의 형상도 입으리라.”

언제 부활하는가? 예수 그리스도께서 재림 주로 이 땅에 다시 오시기 직전에 예수 믿고 구원 받은 자는 모두 생명의 부활을 한다.

살전 4:16-17. 보라. 주님 이 땅에 다시 오기 전에 그리스도 안에서 죽은 자들이 먼저 일어나고 그리고 나서 살아있는 성도도 공중에서 주를 만나기 위해 구름 속으로 끌려 올라간다. 공중은 셋째 하늘(the third heaven)(고후12:2), 곧 낙원(paradise)(rhgn12:4)이며 하늘나라(heavenly kingdom)(딤후4:18)이다. 그곳에서 어린양의 혼인잔치가 있으며 그리스도의 심판석(14;10, 고후5:10)에서 유업의 상과 면류관을 받을 것이다.

부활에는 첫째 부활과 둘째 부활이 있다.

예수님이 이 땅에 다시 오시기 전까지 구원 받은 자들은 첫째 부활에 참여할 자이다. 고전15:51-53, 살전4:16-17절을 보라. 하나님의 나팔 소리와 함께 그리스도 안에서 죽은 자들이 먼저 일어나고 그리고 나서 살아남아 있는 우리도 공중에서 주와 만나기 위하여 그들과 함께 구름 속으로 끌려 올라가리니, 그리하여 우리가 영원히 주와 함께 있으리라.

둘째 부활은 백보좌심판 때 있을 것이다. 20:11-15절을 보라. 예수 믿지 않고 죽은 자들, 각자 자기들의 행위에 따라 심판을 받는다. 그들이 가야 할 곳은 불못이다. 둘째 사망이다.

20:11-15를 보라. 백 보좌 심판은 예수 믿지 않고 죽은 혼, 지옥에서 불러올리신다. 이 때 부활은 저주의 부활. 둘째 부활이다.

9:42-50. 지옥의 모습을 설명해 준다. 죽지 않고 불도 꺼지지 아니하느니라.

지금 교회시대, 낙원은 셋째 하늘이며 지옥은 땅속 깊은 곳, 음부이다. 지옥에 있는 혼은 고통을 느낀다. 백 보좌 심판 때 이들은 부활하여 하나님 앞에서 심판을 받고 계 20:14. 사망과 지옥도 불 못에 던져지니 이것이 둘째 사망이다. 15. 누구든지 생명책에 기록되지 않는 자는 불 못에 던져지더라. 이 생명책은 천년 왕국 기간에 구원받은 자이다.

환란 때 구원받은 사람들은 큰 백 보좌 심판을 받는데 그리스도를 위해 죽었기 때문에 보상을 받고 또 그들의 죽음은 그들 구원의 일부이기 때문이다. 그들은 어린양의 피로 그들의 옷을 희게 씻었다. 그들은 주의 이름을 두려워했으며 끝까지 견디었고 주의 이름을 두려워했기에 짐승의 표를 받지 않았다.

환란 성도들과 천년왕국 성도들은 그리스도의 심판석에 나타나지 않을 것이다.

이미 지났기 때문이다. 이들은 구원 받지 못하고 죽은 자들이 심판받은 큰 백 보좌 심판에서 심판을 받는다. 그래서 책들이 거기에 있다.

20:12. 책들에 언급된 이름은 환란과 천년기간 성도들의 이름이다.

환란 때의 구원은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믿음과 구약의 십계명을 더한 것이며 천년 기간에는 산상수훈과 규칙, 계명들을 지킴으로 구원을 받는다.

큰 백 보좌 심판에 심판받는 사람들은 아담부터 휴거까지 구원받지 못하고 죽은 사람들과 환란 기간에 구원받은 사람들과 구원받지 못한 사람들, 그리고 천년 기간에 구원받은 사람들과 구원받지 못한 사람들이다. 이 심판에서도 환란과 천년기간에 구원받은 이들에게 주어지는 보상이 있을 것이다. 교회시대 구원받은 성도들은 이미 보상을 받았다. 그래서 계 20:12. 구원받은 사람들은 교회시대 성도들이 아니다.

20:12를 보라. 두 종류의 책이 있음을 알아야 한다. 첫째는 여러분들의 행위가 담긴 책들이다. 그 다음에 이름들이 기록된 생명책이다. (4:3) 다른 책에는 환란이나 천년기간에서 행위나 행위의 결핍으로 인해 지워질 이름들이 있음을 가르친다.

20:13 보라. 자기들의 행위에 따라 심판을 받으며 교회시대 구원받은 성도들은 환란 전에 부활하여 공중으로 들림 받았다. 환란과 천년기간에 구원받은 사람들은 셋째 하늘에 올라가지 못한다. 그래서 큰 백 보좌 심판석에서 심판을 받는다.

교회시대 구원받은 성도들만이 그리스도와 같은 몸을 입으며 환란이나 천년기간에서 구원받은 성도들은 영화로운 몸이 되지 못한다. 이들은 영생을 얻지 못했기에 계 22:14를 보라. 생명나무 열매를 먹음으로 영생을 누릴 수 있다고 한다.

20:15. 불 못에 던져지더라. 불 못에 던져진 구원 받지 못한 자들은 그들의 아비인 사탄(, 붉은 용)의 몸을 입을 것이다.

66:24. 9:44, 46, 48절을 보라. 그때 그들의 모습이벌레라고 한다.

그리스도인은 첫 번째 부활에서 그리스도의 영화로운 몸을 입는 것 같이 구원받지 못한 사람들은 두 번째 부활에서 붉은 뱀인 그의 아비를 닮은 몸을 입는데 벌레이다.

예수님은 성경대로 사흘 만에 부활 하셨다. 이 부활을“Resurrection”이라고 한다. 예수님은 안식 후 다음 날, 일요일에 부활하셨다. 그래서 예수 믿는 성도들은 일요일을 주일이라고 한다. 주일에 부활하신 주님, 곧 하나님께 예배를 드리는 것이다. 부활을 확신하면 주일에 거룩한 산 제물로 영과 진리로 예배드리며, 부활하신 주님을 전파하고, 고전 15:58.“나의 사랑하는 형제들아, 견고하라, 흔들리지 말라, 항상 주의 일을 넘치게 하라.”는 말씀대로 살아야 한다

<저작권자ⓒe뉴스한국 & enkorea.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9061
 
 
 
 
  • e뉴스한국(http://enkorea.kr)  |  설립일 : 2003년 6월 20일  |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298 부산 YWCA 304호
  • 발행인 : 박수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정
  • 사업자등록번호 :  605-90-93848
  • 대표전화 : 051-462-5495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메일주소 : enews88@hanmail.net
  • Copyright © 2007-2009 enkorea.kr all right reserved.
e뉴스한국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