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도·선교·사랑나눔 사역 더 잘 감당 할 것

샘물교회 헌당 및 은퇴·취임 감사예배
기사입력 2021.11.17 15:2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KakaoTalk_20211116_141220099.jpg


샘물교회(김병수 목사) 헌당 및 은퇴·취임 감사예배가 1113일 오후 2시 부산 사상구 사상로 백양대로 665에 위치한 샘물교회 대예배실에서 드려졌다.

김병수 목사의 집례로 진행된 감사예배에서 부산서부노회장 김경준 목사는 하나님이 함께하시는 교회란 제목의 말씀을 통해 하나님께서는 하나님을 찾는 모든 자들의 기도에 귀를 기울여 주시고 위기에서 구원해 주시길 원하신다.”어떤 절망중에도 이 곳에서 기도할 때 용기를 주시고, 하나님이 함께 하심으로 축복된 삶이 되는 성도들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김 목사는 이러한 축복은 온전히 하나님을 믿고 순종하는데 그 비밀이 있다.”고 힘주어 말했다.

헌당식은 건축영상, 건축경과 보고, 헌당의례, 성전봉헌 순으로 진행됐다.

건축추진위원장 이명노 장로는 경과 보고를 통해 2020927일 건축위원회가 조직되어 2021112일 비엔비 건축설계 시작, 구청 증축 및 공사 허가, 411일 기공예배 후 822일 입당 및 첫예배를 드리고 1112일 구청 준공 허가를 득하고 이날 헌당 예배를 드리게 되었음을 보고했다.

샘물교회는 대지면적 1,588.54건축면적 407.64연면적 1,636.24의 지상 6층 규모로 대예배실, 소예배실, 소회의실, 식당, 카페, 풋볼장 등 전면적인 리모델링과 증측으로 완공되었다.

이어 장로·집사·권사 은퇴식 및 집사·권사 취임식이 진행됐다.

이날 축하순서에서 강동현 목사는 김병수 목사님은 평소 긍정적인 믿음의 사람으로 영혼구원의 열정과 사상지역 전도에 힘써 오신 분이며, 샘물교회 성도들 또한 담임목사의 사역방향에 열정적으로 협력하고 힘쓰신 줄 안다.”많은 교회들이 입당은 해도 헌당이 참으로 어려운 상황을 보게 되는데 이렇게 입당과 함께 헌당의 복을 주신 것 축하한다.”고 말했다.

사상구 장제원 국회의원은 헌당을 위해 노심초사하신 목사님과 성도님들께 축하드린다. 그동안 샘물교회가 지역적으로 들어가 있어 여러 한계가 있었는데 대로변으로 이전하게 하시고 교회 앞에 신라대학교와 아파트가 있어 영혼구원의 황금어장으로서 더 좋은 것으로 예비해 주신 줄 믿는다샘물교회에 주어진 이 시대의 사명을 감당하며 영향력을 나타내길 바란다.”고 축사했다.

고신원 목사(학장소망교회)는 격려사를 통해 여기 와서 더 격려를 받고 간다. 이전 장소의 교회는 빚이 있었는데 하나님이 단번에 해결해 주셨다. 하나님이 아무에게나 이런 축복을 주시지 않는다. 김병수 목사는 성령이 충만한 목사이며 샘물교회는 새로운 출발선에 서 있다. 이 일보다 더 큰 일을 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김병수 목사는 헌당 및 은퇴·취임 감사예배에 참석해 함께 예배드리며 축하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전체적인 리모델링과 엘리베이터 신설 공사, 증축공사등을 진행하며 어려움도 있었으나 건축위원들과 성도님들이 한마음으로 힘써 이렇게 아름다운 성전으로 우뚝 서게 된 것은 오직 하나님의 은혜이다.”고 밝혔다. 이어 김 목사는 그동안 전도와 선교, 사랑 나눔 사역을 열정적으로 진행해 왔는데 더 잘 감당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피력했다.

샘물교회는 1974720일 설립되어 샘물노인대학, 사랑의 반찬나눔, 사랑의 헌혈, 연탄나눔, EM흑공던지기 등 지역 친화 교회로 성장하며, 지역전도의 사명을 감당해왔다.

 

이날 은퇴 및 취임자는 다음과 같다.

장로은퇴 이원채 김진헌 집사은퇴 서예차 김준황 권사은퇴 박복희 전영의 조분희 우성애 제경자 집사취임 유은복 강일용 전종학 권사취임 정현숙

 

KakaoTalk_20211116_141253355.jpg

 

KakaoTalk_20211116_141253355_01.jpg

<저작권자ⓒe뉴스한국 & enkorea.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4055
 
 
 
 
  • e뉴스한국(http://enkorea.kr)  |  설립일 : 2003년 6월 20일  |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298 부산 YWCA 304호
  • 발행인 : 박수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정
  • 사업자등록번호 :  605-90-93848
  • 대표전화 : 051-462-5495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메일주소 : enews88@hanmail.net
  • Copyright © 2007-2009 enkorea.kr all right reserved.
e뉴스한국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