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이 통치하시는 땅 ‘구약과 신약의 성경지도’ 출간

“지도책과 함께 성경 읽으며 흥미진진한 성경말씀에 매료되기를...”
기사입력 2021.10.21 13:2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KakaoTalk_20211021_102244366.jpg

 

성경이 권위가 있는 것은 전 세계의 수많은 사람들에게 수없이 읽혀지면서 인간의 기억 속에 담겨져 있기 때문이 아닙니다. 구약의 말씀은 한 치의 착오도 없이 정확무오하게 선지자로 하신 말씀이 예수 그리스도로 이루어졌기 때문이요(1:22), 신약의 말씀은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이 초대교회 때뿐만 아니라 지금도 그대로 이루어지고 있고, 앞으로도 끊임없이 이루어져 갈 것이기 때문입니다(2~3).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이 이와 같이 위대한 권위가 있을지라도 우리가 믿지 않는다면 그 권위는 무지(無知)한 인간들에게 잔인하게 짓밟힐 뿐이며, 그들에게는 아무 의미 없는 무용지물(無用之物)의 말씀이 되다가, 마지막에는 하나님의 심판만 있을 뿐입니다. 이 성경의 말씀이 우리에게 권위가 되고, 우리 자신이 권위가 있는 사람이 되려면 이 예언의 말씀을 읽고 듣고 그 가운데 기록한 것을 지키는 자가 될 때 성경과 같은 권위가 있는 사람이 될 것입니다.”

어떻게 하면 성경을 가감하거나 변질시키지 않고 하나님의 말씀을 정확하게 전달해서 목사에게 맡기신 성도들을 위하여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이 그대로 이루어지게 할 것인가!에 대한 것은 목회자라면 누구나 늘 고민하고 늘 숙제처럼 풀어가고자 노력할 것이다.

 

신간 구약과 신약의 성경지도는 저자 고대원 목사(산성중앙교회)가 이와 같은 숙제를 안고 지난 6년간 목요성경공부를 통해 성도들이 신구약을 알기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지도를 직접 그리면서 수정하고 보완하면서 가르친 것을 교회 성도뿐만 아니라 많은 기독교인들이 함께 보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으로 출간하게 된 것이다.

저자 고대원 목사는 독자들이 성경을 읽으면서 이 지도책을 펴놓고 흥미진진한 성경 말씀에 매료되기를 바라며, 예수님의 고난과 죽으심과 부활과 강림하심과 심판으로 이루어지는 하나님의 역사 안에서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을 읽고 듣고 그 가운데 기록한 것을 잘 지켜서 최후의 때 하나님께는 최상의 영광이 되기를 바라고, 독자들에게는 최고의 면류관이 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본 서는 올칼라 판으로 크게 구약성경지도와 신약성경지도로 나누어 구약성경의 해당지역에덴동산의 추정위치노아 자손의 분포지역아브라함의 여정소돔을 멸망시킨 천사의 이동경로 이삭의 이동경로야곱의 이동경로 12지파의 가나안 땅 분배 현재 이스라엘과 주변지역 헤롯 대왕이 다스리던 영토 예수님 시대의 무역로 예수님의 탄생과 어린시절 예수님의 부활 이후 활동 바울의 전도여행 등 성경지도와 아담부터 야곱까지의 연대표, 선지자들의 활동시기와 장소, 예수님의 생애 마지막 일주일 등을 표를 통해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했다.

구약과 신약의 성경지도는 전국 인터넷 서점과 기독서점을 통해 구입가능하다.

 

도서출판 카리타스/112/15,000

 

 

 

<저작권자ⓒe뉴스한국 & enkorea.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3249
 
 
 
 
  • e뉴스한국(http://enkorea.kr)  |  설립일 : 2003년 6월 20일  |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298 부산 YWCA 304호
  • 발행인 : 박수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정
  • 사업자등록번호 :  605-90-93848
  • 대표전화 : 051-462-5495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메일주소 : enews88@hanmail.net
  • Copyright © 2007-2009 enkorea.kr all right reserved.
e뉴스한국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