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신대학교복음병원 신임병원장 오경승 교수

창립 70주년 옛 명성 회복위해 최선다할 것
기사입력 2021.05.24 17:2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비대면 의료 시행, 시스탬구축으로 의료선교 방향 제시

 

복음병원 오경승 병원장.jpg

 

고신대 복음병원 10대 병원장에 선출되셨습니다. 축하드리며 소감과 함께 병원 70주년을 맞이하여 계획을 듣고 싶습니다.

 

먼저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모교 병원의 병원장으로 선임된 것에 기쁨과 함께 현재 처한 병원의 어려움으로 부담이 많은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전교직원이 한마음을 가지고 하나님을 의지한다면 충분히 난관을 극복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주어진 임기에 최선을 다하는 병원장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70주년을 앞두고 예전 같으면 전교직원 체육대회를 비롯한 여러 행사를 가지겠지만 코로나19로 인해 집합하는 것은 어려운 현실입니다. 여러 가지 방안을 생각하고 있는데 온라인을 통한 소통과 비대면 행사와 사회적으로나 교단에 무리가 되지 않는 범위에서 할 계획입니다.

 

복음병원이 상급종합병원 선정에 탈락되었습니다. 탈락된 원인과 함께 병원장님의 임기 중에 이 문제를 해결해야 할 과제라고 생각되어집니다. 앞으로의 대책에 대해 어떻게 준비할 것인지 구체적으로 듣고 싶습니다.

 

예상치도 못한 상급종합병원으로 지정 못 받은 것에 대해 송구스럽습니다. 3년 뒤에 있을 상급종합병원 재진입에 총력을 다 해야 합니다. 탈락되어 다시 올라가는 것은 더 어렵습니다. 비상경영대책위원회도 만들고 TF팀도 꾸리고 무엇이 부족했는지 연구하고 나누고 있습니다. 근본적으로 중증환자에 대해서는 부산시에서는 2위입니다. 중요한 것은 교육적 인적측면에서 부족합니다. 문제점으로 지적된 의료진 수급문제, 전공의 수급문제도 내년에는 해소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지금 어려운 처지에 있기에 신중에 신중을 기하고 있습니다. 보직교수에 있어서 일을 할 수 있는 사람, 열심히 할 수 있는 사람, 고신대 출신의 교수뿐 아니라 타 대학의 교수진도 조화롭게 모셔서 섬기려 합니다. 확정된 것은 아니지만 전보직의 90%는 완성했습니다. 10%는 교수님의 답변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조만간 틀이 다 잡혀질 것입니다.

교수진의 처우문제에 대해서도 인근병원을 조사하고 좋은 방안을 강구하고 있습니다.

복음병원이 옛날처럼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에코델타시티에 병원설립의 그림을 그리고 있는 것으로 압니다. 부산의 타 대학병원도 관심을 가지고 있는데 복음병원의 가능성과 현실성, 진행 준비상황들을 듣고 싶습니다.

 

중장기 플랜으로 에코델타시티의 청사진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 동안 유헬스케어 ICT의료산업, 원격의료를 기반으로 한 해외진출 및 관련된 국가과제를 적극적으로 수주하여 다양한 실적을 올렸고 서부산권 스마트 헬스케어 클러스터 진출을 위해 구체적이고 가시적인 행보를 펼쳐왔으며 이제는 서부산권 스마트시티 헬스클러스터로 진출을 위해 야심차게 출사표를 던진 상태입니다.

 

노조와의 대립이 항상 있습니다. 어떻게 이끌어 갈 것인지 듣고 싶습니다.

전교직원의 대화합이 있어야 합니다. 섬기는 마음으로 서로 교제하고 소통하며 공유하고 싶습니다. 병원회복을 위해 너와 내가 아닌 우리가 함께 힘을 모아야 합니다.

 

주차장 문제가 많이 불편하고 심각합니다. 주차장 이용의 해결방안이 없을까요?

주차장 면수가 750평입니다. 그 많은 면수를 교직원이 다 차지하고 있습니다. 나가는 차가 있어야지 들어오는 차도 있는데 나가는 차가 없습니다. 진료시간조정을 생각하고 있습니다. 보통 9시부터 하지만 한꺼번에 몰리지 않도록 교수님들과 상의한 후 1,2,3부로 나누어 세분화시키면 숨통이 트일 것 같다는 개인적인 생각을 해 봅니다. 또 응급실도 확장과 주차장 공사도 염두에 두고 있습니다.

그동안 복음병원은 의료선교의 사명을 잘 감당해 왔습니다. 코로나 시대 선교병원으로서 활동을 어떻게 하고 있는지 듣고 싶습니다.

코로나 이후 의료선교의 문제는 대면할 수 없어 비대면 의료 시행에 가장 앞서있는 병원으로 평가 받고 있습니다. 한국 마이크로소프트사와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하여 비대면 화상채팅 프로그램인 팀즈를 병원 네트워크 전체에 전사적으로 구축하고 있습니다. 이번 코로나 사태를 통해 확진자를 수용하는 생활치료센터에서도 포터블 X레이 장비와 의료용 사이니지 모티터를 이용하여 코로나19 확진자의 비대면으로 흉부엑스레이 촬영 결과를 병원에서 호흡기내과 의료진이 판독하는 시스템을 성공적으로 운영하여 앞으로 의료선교의 방향성을 제시했다고 자부 할 수 있습니다. /정리 박미정 부장

 

<저작권자ⓒe뉴스한국 & enkorea.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7270
 
 
 
 
  • e뉴스한국(http://enkorea.kr)  |  설립일 : 2003년 6월 20일  |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298 부산 YWCA 304호
  • 발행인 : 박수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정
  • 사업자등록번호 :  605-90-93848
  • 대표전화 : 051-462-5495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메일주소 : enews88@hanmail.net
  • Copyright © 2007-2009 enkorea.kr all right reserved.
e뉴스한국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