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희 목사의 칼럼106. 결심과 실천의 차이

기사입력 2020.05.13 11:3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세상을 사는 많은 사람들이 더 열심히 공부하고 더 열심히 일을 해서 성공하겠다. 많은 사람들에게 인정받고 영향력 있는 사람이 되겠다고 다짐을 하고 결심을 한다. 교회에서도 많은 성도들이 하나님의 말씀을 배우고 봉사하고 하나님의 합당한 삶을 살아 하나님에게 칭찬받고 인정을 받는 크리스천이 되겠다고 다짐을 한다. 성공한 인생이 최대의 목표이기에 누구나 그렇게 되기를 갈망하고 바란다. 성공과 행복을 싫어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이다. 그래서 모두가 제대로 배우겠다. 제대로 일해 보겠다. 제대로 사랑하며 살겠다. 영향력 있는 사람이 되겠다. 하나님에게 인정받는 신앙인이 되겠다. 다짐하고 결심했던 사람이 바로 우리들이 아닌가?
이 말이 맡다 면 지금의 우리자신은 다 성공해 있어야한다. 직장에서 인정받고 영향력 있는 인물이 되어 있어야 하고 실력 있는 사람이 되어 있어야하고 행복한 가정의 주인공들이 되고 복된 삶을 살고 있어야한다. 교회에서도 성숙한 신앙인으로 봉사하며 그리스도의 향기를 물씬 풍기며 존경 받는 크리스천이 되어 있어야한다. 이렇게 되어 있지 못하다면 우리는 다짐과 결심에만 머물러 있었지 행동으로 실천하지는 못한 사람임을 인정해야만 한다. 우리가 경계하고 또 경계해야 할 일이 하나 있다면, 다짐과 결심을 하고 난 후에 행동으로 실천하기가 어렵다는 것이다.
우리 인간은 인간답게 서로 사랑하는 관계 속에 살아가는 것이 삶이나 신앙에 있어서 너무도 단순한 것 같지만 실천하면 이루고 성공을 하지만 다짐이나 결심에만 머물러 있으면 결국은 실패를 하고 만다는 것이다. 그렇다. 우리는 성공을 위해 실천만 하면 되는데 실천하기가 쉽지가 않다. 왜냐면 다짐이나 결심은 마음먹기 이지만 실천은 행동으로 해야 하기 때문에 힘도 들고, 많은 것을 포기하고, 절제해야 하고, 끈기와 인내와 성실함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세상에는 성공하는 사람보다 실패하는 사람이 훨씬 많다는 것이다. 성공하는 방법의 노하우는 분명하게 알고 있는데도 이것을 행동으로 옮기고 실천하고 성취하는 사람의 통계는 별로 많지가 않다는 것이다. 다시 말하면 깨닫고 아는 지식을 실천하여 이루지 못한 사람이 너무도 많다는 이야기가 된다. 이렇다면 자기가 원하는 분야에서 성공한 사람이 되려고 하면 알고 배운 것을 다짐하고 결심에만 그치는 대열에서 빠져나와 행동으로 실천하는 대열에 참여하면 된다는 이야기가 된다. 결국 아는 것을 실천했을 때에만 힘을 얻고 성취하게 된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를 원하는 곳으로 데려다 주는 것은 깨달음이 아니라 실천하는 일이다. 행동하는 실천은 지금의 나를 내 자신이 원하는 그곳으로 건너게 해주는 교량과 같다는 것을 우리는 알고 인식해야만 한다. 세계가나안운동본부(WCM)에 속한 미얀마가나안농군학교 초대 교장을 지낸 김 상옥선교사님의 이야기다. 그는 서울 대를 나온 재원으로 신학을 하고 아프리카를 개척한 성공한 선교사로 명망이 높은 분이었다. 그런데 당시 김 범일 총재님과 미얀마선교지에 대한 절실함을 듣고 결심을 하더니 성공한 아프리카의 선교 지를 후배에게 아무런 조건 없이 넘겨주고 미얀마가나안농군학교를 개척한 행동하는 실천을 보면서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그래서 제가 물었다. <어떻게 그렇게 20년이 넘는 선교 지를 정리하고 미얀마로 가는 길을 실천할 수 있느냐?>고 말이다. 그의 대답이다. <기도하던 중 하나님의 응답을 받고 결심을 한 것을 실천 했을 뿐이다.> 라고 했다. 그 후 그는 12년 동안 주어진 사명에 충성을 다해서 미얀마가나안농군학교를 세우고 <그들에게 할 수 있다. 하면 된다, 해보자> 개척정신으로 잘 살 수 있는 복 민 교육으로 그 나라를 일깨우며 자립할 수 있는 길을 가르친 성공한 학교를 만든 것이다. 그리고 김 상옥선교사는 또 하나님이 자기에게 주신 사명을 다했다고 하며 기도의 응답을 받고 결심을 하더니 후배에게 넘겨주고 한국으로 돌아와 세계에 흩어진 선교사들을 돕는 실천적 삶을 살며 그동안의 경험들을 쏟으며 그들을 돕는 일에 혼신을 다하고 있다. 사랑하는 여러분!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결심과 실천의 차이는 실패와 성공의 차이가 된다는 것입니다. 바라는 일들을 결심만 하지 말고 행동으로 실천하면 누구나 성공 자가 된다는 사실을 믿고 실천적 삶으로 승리하기를 간절히 소망해 본다. 사랑합니다.
 

이현희.jpg
 
 
<저작권자ⓒe뉴스한국 & enkorea.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1918
 
 
 
 
  • e뉴스한국(http://enkorea.kr)  |  설립일 : 2003년 6월 20일  |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298 부산 YWCA 304호
  • 발행인 : 박수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미정
  • 사업자등록번호 :  605-90-93848
  • 대표전화 : 051-462-5495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메일주소 : enews88@hanmail.net
  • Copyright © 2007-2009 enkorea.kr all right reserved.
e뉴스한국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